배너
  • 후원하기
  • 인쇄
  • 전송
  • 보관
  • 기사목록
  • 오탈자제보

황은성 안성시장, 기업체 방문해 애로사항 청취

안성시, 기업규제 해결 실마리 찾기 위해 동분서주

  •  

cnbnews 이병곤기자⁄ 2014.12.15 14:44:54

▲황은성 안성시장이 지난 12일 ㈜티씨케이를 방문해 생산라인을 돌아보고 있다.(사진=안성시 제공)

황은성 안성시장은 지난 12일 ㈜티씨케이를 방문해 기업을 운영 하면서 발생한 애로사항을 청취 하고 해결방안을 모색하는 자리를 가졌다.

(주)티씨케이는 그라파이트(흑연)를 이용한 고순도 반도체장비 부품을 생산하는업체로 제품의 특성상 공정에서 발생하는 99%순도의 흑연 부산물(가루)이 폐기물이라는 점검결과로 막대한 손해가 발생했다.

그러나 정부가 추진중인 규제개혁을 토대로 경기중소기업청, 경기도, 안성시와 수차례의 회의 및 현장실사를 실시하고 중앙부처에 법령 개정을 건의해 흑연 부산물 생산을 제조업으로 인정받을 수 있었다.

이번 성과는 지난 11월 13일 행정안전부와 경기도가 공동 주최한 ‘경기지역 규제개혁 끝장토론’에서 우수사례로 선정돼 사례발표를 통해 전국에 많은 귀감을 사게 됐다.

이날 ㈜티씨케이 박영순 대표는 “안성시의 도움으로 회사 경영에 큰 도움이 됐다며 앞으로 기업인으로서 지역발전과 사회봉사로 보답 하겠다“며 감사의 마음을 전했다.

이에 황은성 안성시장은 “기업애로를 해결하는 일이야 말로 안성시의 최우선 과제이며 앞으로도 지속적으로 규제개혁 및 기업애로 해결을 위해 최선의 노력을 아끼지 않겠다”고 밝혔다.

(CNB=이병곤 기자)


▲ CNB뉴스, CNBNEWS, 씨앤비뉴스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