배너
  • 후원하기
  • 인쇄
  • 전송
  • 보관
  • 기사목록
  • 오탈자제보

현대중공업 노조, 임단협 잠정합의안 부결

  •  

cnbnews 손강훈기자⁄ 2018.01.10 10:45:55

현대중공업 노사의 2016년과 2017년 임금과 단체협약 교섭 잠정합의안이 조합원들의 반대로 받아들여지지 않았다.

현대중 노조가 9일 전체 조합원 9825명을 상대로 임단협 잠정합의안을 받아들일지를 묻는 찬반투표를 한 결과, 투표자 8804명(투표율 89.61%) 가운데 4940명(56.11%)이 반대해 부결됐다. 

노사는 앞서 지난달 29일 울산 본사에서 열린 교섭에서 잠정합의했다. 지난해 5월 2016년 임단협 교섭을 시작한 지 1년7개월여 만이었다.

하지만 이 안이 부결됨에 따라 노사는 다시 교섭에 나설 것으로 전망된다.

한편, 현대중 분할 3사 노조는 같은 날 벌인 임단협 찬반투표를 가결시켰다.

분할 사업장인 일렉트릭, 건설기계, 로보틱스 노사는 최근 2016년과 2017년 임단협 교섭에서 임금 부분은 현대중 잠정합의안을 따르고, 단체협약도 큰 틀에서 현대중 단체협약을 승계하는 형태로 합의점을 찾았다.

▲ CNB뉴스, CNBNEWS, 씨앤비뉴스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