배너
  • 후원하기
  • 인쇄
  • 전송
  • 보관
  • 기사목록
  • 오탈자제보

트럼프 “남북 발표 매우 긍정적…무슨 일인지 두고 볼 것”

“수년 만에 진지한 노력 펼쳐져"…'김정은 특별메시지' 확인 후 최종 결심할 듯

  •  

cnbnews 심원섭기자⁄ 2018.03.07 14:21:11

▲도널드 트럼프 미국 대통령은 6일(현지시간) 오후 백악관에서 스테판 뢰벤 스웨덴 총리와 정상회담을 하기에 앞서 기자들과 만나 김정은 북한 노동당 위원장이 대북특사단에 ‘비핵화’ 대화 의지를 표명한 데 대해 “한국과 북한에서 나온 발표들이 매우 긍정적”이라고 평가했다.(AP=연합뉴스)

도널드 트럼프 미국 대통령은 6(현지시간) 오후 백악관에서 스테판 뢰벤 스웨덴 총리와 정상회담을 하기에 앞서 기자들과 만나 김정은 북한 노동당 위원장이 대북특사단에 비핵화대화 의지를 표명한 데 대해 한국과 북한에서 나온 발표들이 매우 긍정적이라고 평가했다.

 

이어 트럼프 대통령은 우리는 분명히 북한과 먼 길을 왔으며, 그것은 전 세계를 위해 위대한 일이 될 것이고 북한을 위해 위대한 일이 될 것이며, 한반도를 위해 위대한 일이 될 것이지만, 무슨 일이 일어날지 두고 볼 것이라며 우리는 뭔가를 할 것이며 상황이 곪아 터지지 않게 할 것이라고 말해 북미 대화에 응할 가능성을 시사했다.

 

트럼프 대통령의 이 같은 발언은 그동안 대화의 전제로 강조해 온 '적절한 조건'의 핵심인 비핵화 의제를 북한이 사실상 수용한 데 대한 긍정적 화답으로 풀이되며 미 국무부 역시 북한이 문재인 대통령의 특사단과 대화에서 핵 실험 및 미사일 발사 잠정 중단과 비핵화를 언급한 것과 관련해 올바른 방향으로 가고 있다고 평가했다.

 

그리고 트럼프 대통령은 향후 전망에 대해 무슨 일이 생길지 두고 볼 매우 흥미로울, 매우 불확실한 상황이라면서도 우리는 필요한 어떤 길이라도 갈 준비가 돼 있다. 우리는 매우 좋은 대화를 하고 있고 여러분은 무슨 일이 일어나는지 곧 분명히 알게 될 것이라고 강조했다.

 

앞서 트럼프 대통령은 자신의 트위터를 통해 김 위원장이 대북특사단에 비핵화대화 의지를 표명한 데 대해 수년 만에 처음으로 진지한 노력이 모든 관련 당사자들에 의해 펼쳐지고 있다북한과의 대화에 있어 가능성 있는 진전이 이뤄지고 있다고 남북 대화 움직임을 긍정 평가한 바 있다.

 

그러면서 트럼프 대통령은 이 세계는 주시하며 기다리고 있으며 헛된 희망일지도 모른다. 그러나 미국은 어느 방향이 됐든 열심히 갈 준비가 돼 있다며 대북 대화 의지와 함께 향후 북미 대화 가능성을 높게 해 4월말 남북정상회담 후 북미 대화도 급류를 타는 게 아니냐는 관측에 힘을 실어주었다.

 


▲ CNB뉴스, CNBNEWS, 씨앤비뉴스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