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후원하기
  • 인쇄
  • 전송
  • 보관
  • 기사목록
  • 오탈자제보

文대통령 “5월 북미정상회담, 역사적 이정표로 기록”

남북정상회담준비위 설치 지시…위원장에 임종석 비서실장 임명

  •  

cnbnews 심원섭기자⁄ 2018.03.09 15:44:00

▲문재인 대통령은 9일 도널드 트럼프 미국 대통령과 김정은 북한 노동당 위원장 간 북미정상회담과 관련 “5월 회동은 훗날 한반도 평화를 일궈낸 역사적 이정표로 기록될 것”이라며 “남북정상회담에 이어 트럼프 대통령과 김 위원장이 만나면 한반도의 완전한 비핵화는 본격적 궤도에 들어설 것”이라고 김의겸 청와대 대변인을 통해 밝혔다.(자료사진=연합뉴스)

문재인 대통령은 9일 도널드 트럼프 미국 대통령과 김정은 북한 노동당 위원장 간 북미정상회담과 관련 “5월 회동은 훗날 한반도 평화를 일궈낸 역사적 이정표로 기록될 것이라며 남북정상회담에 이어 트럼프 대통령과 김 위원장이 만나면 한반도의 완전한 비핵화는 본격적 궤도에 들어설 것이라고 김의겸 청와대 대변인을 통해 밝혔다.

 

이어 문 대통령은 “5월 회동은 훗날 한반도 평화를 일궈낸 역사적 이정표로 기록될 것이라며 어려운 결단 내려준 두 분 지도자의 용기와 지혜에 깊은 감사의 마음을 전하며 특히 김정은 위원장의 초청 제의를 흔쾌히 수락한 트럼프 대통령의 지도력은 남북한 주민, 더 나아가 평화 바라는 전 세계인의 칭송을 받을 것이라고 말했다.

 

그리고 문 대통령은 우리 정부는 기적처럼 찾아온 기회를 소중히 다뤄나가겠으며 성실하고 신중히, 그러나 더디지 않게 진척 시키겠다오늘의 결과가 나오기까지 관심과 애정을 표해준 세계 각국 지도자에게도 고마움을 전한다고 강조했다.

 

한편 문 대통령은 다음 달 말로 예정된 남북정상회담을 성공적으로 이끌기 위한 정상회담 준비위원회를 설치할 것을 지시하고 준비위원장은 임종석 대통령 비서실장이 맡는다고 밝히면서 준비위의 중요 임무는 4월 회담에서 남북관계 발전을 이끌 실질적 합의를 도출하는 것이며, 회담을 위한 남북 양측의 고위급 실무회담에도 참여할 것이라고 밝혔다.

 


▲ CNB뉴스, CNBNEWS, 씨앤비뉴스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