배너
  • 후원하기
  • 인쇄
  • 전송
  • 보관
  • 기사목록
  • 오탈자제보

화성시, 3.1운동 100주년 기념사업 추진위원회 시민대표 공개 모집

오는 25일까지 참가신청, 시민, 관내 직장인, 중·고등학생, 대학생 누구나 가능

  •  

cnbnews 이병곤기자⁄ 2018.07.12 16:33:15

화성시가 오는 2019년 3.1운동 및 4.15제암·고주리 학살사건 100주년을 앞두고 화성지역 독립운동의 가치를 알리고자 시민과 독립운동가 후손 등으로 구성된 기념사업 추진위원회 구성에 나섰다.

추진위원회는 100주년의 의미를 담아 시장을 포함한 공동위원장, 역사·문화·건축 등 다양한 분야의 전문가 자문단, 관내 독립운동가 후손, 역사 및 교육 전문가, 지역 대표, 일반 시민 등 100명으로 구성된다. 이 중 일반 시민으로 구성되는 ‘시민평화전파위원회’는 총 31명으로 공개모집한다. 

시민평화전파위원회는 화성 시민 또는 관내 소재 사업장 근로자, 중·고등학생, 대학생이면 지원 가능하며, 신청은 오는 25일까지 화성시 문화유산과로 방문 또는 우편, 이메일로 하면 된다. 

본격적인 발대식 및 활동은 오는 8월에 시작되며 100주년 기념사업에 대한 아이디어를 제안하고 행사 진행 및 홍보활동 등을 수행하게 된다. 

화성시는 추진위원회 뿐만 아니라 역사문화공원 및 독립운동기념관, 3.1만세길 조성 및 독립유공자 유허지 정비, 미서훈 유공자 35명에 대한 지속적인 자료조사와 연구, 독립유공자 예우사업 등을 진행 중이다. 

화성 3.1운동은 2000여명 이상의 민중이 참여한 대규모 독립운동으로 전국에서 유일하게 2명의 일본순사가 척살됐으며, 이에 일본군의 의한 ‘제암·고주리 학살사건’이 자행돼 29명의 희생자가 발생했다. 

▲ CNB뉴스, CNBNEWS, 씨앤비뉴스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