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후원하기
  • 인쇄
  • 전송
  • 보관
  • 기사목록
  • 오탈자제보

文대통령 설 인사 “따뜻하고 행복한 설 연휴 보내길 기원”

“국민이 편안하고 안전한 설 명절을 보내도록 정부가 꼼꼼히 챙길 것”

  •  

cnbnews 심원섭기자⁄ 2019.02.04 12:07:51

문재인 대통령은 설 명절을 맞아 청와대 SNS를 통해 “고생 많았다 서로 다독이며, 떡국 한 술 더 먹어라 권하는 정겨운 설날 풍경을 그려본다”며 “따뜻하고 행복한 설 연휴 보내시길 기원한다”고 설 인사를 전했다.(사진=청와대 제공)

문재인 대통령은 설 명절을 맞아 청와대 SNS를 통해 “고생 많았다 서로 다독이며, 떡국 한 술 더 먹어라 권하는 정겨운 설날 풍경을 그려본다”며 “따뜻하고 행복한 설 연휴 보내시길 기원한다”고 설 인사를 전했다.

이어 문 대통령은 “서로를 생각하는 설날의 마음이 이웃과 이웃으로 이어져, 올 한 해 더 행복해지면 좋겠다”면서 “즐거운 명절은 안전에서 시작한다. 서로 든든하게 살피고 챙겨 안전사고가 없는 명절을 국민과 정부가 함께 만들어내길 바란다”고 당부했다.

그러면서 문 대통령은 “교통사고도 막을 수 있다. 출발 전 안전벨트를 서로 살펴주고, 졸릴 때 쉬어가자고 먼저 얘기해주시면 모두 함께 안전한 명절을 보낼 수 있을 것”이라며 “국민들께서 편안하고 안전하게 설 연휴를 보내시도록 정부도 꼼꼼히 챙기겠다”고 강조했다.
 


▲ CNB뉴스, CNBNEWS, 씨앤비뉴스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