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후원하기
  • 인쇄
  • 전송
  • 보관
  • 기사목록
  • 오탈자제보

블랙핑크, 10일 미국 무대 데뷔… 양현석 “스파이스걸스 이후 인기 걸그룹 없어 ‘블루오션’”

  •  

cnbnews 김지한기자⁄ 2019.02.09 12:43:43

블랙핑크 자카르타 콘서트 현장. (사진=연합뉴스)

그룹 블랙핑크가 오는 9일(이하 현지시간) 미국 캘리포니아주 로스앤젤레스(LA) 다운타운에서 데뷔 무대를 펼친다.

소속사 YG엔터테인먼트는 블랙핑크가 미국 음반사 유니버설뮤직그룹 회장 루시안 그레인지가 주최하는 쇼케이스에 참석해 미국에서의 첫 무대를 공개한다고 9ㅇㄹ 밝혔다.

유니버설그룹은 매년 그래미어워즈가 열리기 직전에 쇼케이스를 열어 다양한 아티스트를 선보인다. 올해로 6회째를 맞은 이 행사에는 블랙핑크를 비롯해 래퍼 릴 베이비, 록 뮤지션 그레타 반 플릿이 참석한다.

블랙핑크는 지난해 유니버설뮤직그룹 산하 인터스코프와 계약하고 미국 진출에 공을 들여왔다.

양현석 YG 대표 프로듀서는 “십수년간 ‘스파이스걸스’를 마지막으로 미국과 유럽에서 인기 있는 걸그룹을 찾아보기 힘들었다. 미국과 유럽 시장은 블랙핑크에 블루오션”이라고 말했다.

블랙핑크는 다음 달 국내에서 새 앨범을 낸다.

블랙핑크는 2016년 8월 데뷔했으나 국내에서 싱글음반 3장, 미니앨범 1장, 일본 앨범 3장을 발매하는 데 그쳐 연차에 비해 활동량이 적다는 지적을 받아왔다. 곡 수가 많지 않은 탓에 지난해 열린 첫 단독 콘서트에선 레퍼토리 절반을 다른 가수의 커버곡으로 채워야 했다.


▲ CNB뉴스, CNBNEWS, 씨앤비뉴스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