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후원하기
  • 인쇄
  • 전송
  • 보관
  • 기사목록
  • 오탈자제보

교통안전공단–현대자동차그룹 자율차 경진대회, 한국기술교육대 PHAROS팀 우승

  •  

cnbnews 손민지기자 |  2019.07.10 17:56:20

10일 경진대회에서 수상한 팀들이 차량과 함께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사진=한국교통안전공단)

한국교통안전공단과 현대자동차그룹은 10일 공단 자동차안전연구원 자율주행실험도시(이하 K-City, 경기도 화성)에서 「2019 대학생 자율주행자동차 경진대회」를 공동 개최했다고 밝혔다.

국토교통부가 후원하고 한국교통안전공단과 현대자동차가 공동으로 주최하는 이번 대회에는 국내 대학 총 12개 팀이 참가하여 완성차 기반의 종합 자율주행자동차 기술을 겨뤘다.

대회는 K-City의 다양한 실도로 환경에서 ▲무단횡단 보행자인지 ▲공사구간 우회 ▲교차로 신호인지 ▲사고차량 회피 ▲응급차량 양보 ▲하이패스 톨게이트 통과 총 6가지 주행미션 평가하는 것으로 진행됐다.

이날 대회 1위 우승의 영예는 한국기술교육대학교로 기계공학과의 “PHAROS” 팀에게 돌아갔다. 1위에게는 5,000만원의 상금과 미국 해외견학의 기회가 주어진다. 2·3위는 각각 성균관대학교 기계공학과 “SAVE”팀과 KAIST 전기 및 전자공학부 “EureCar_AI”팀으로 2위에게는 3,000만원의 상금과 일본 해외견학의 기회, 3위에게는 1,000만원의 상금이 수여된다.

교통안전공단 권병윤 이사장은 “이번 대회는 미래자동차 산업을 이끌어 갈 차세대 대학생 인재의 열정과 참신한 아이디어로 가득 찬 의미 있는 자리였다”며 “공단은 미래 자율차 세계 경쟁력 확보를 위해 지속적인 지원과 노력을 아끼지 않을 것”이라고 전했다.


▲ CNB뉴스, CNBNEWS, 씨앤비뉴스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