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후원하기
  • 인쇄
  • 전송
  • 보관
  • 기사목록
  • 오탈자제보

현대건설 컨소시엄, 8500억원 규모 알제리 복합화력 발전소 공사 수주

  •  

cnbnews 정의식기자 |  2020.01.15 14:44:07

알제리 우마쉐3 복합화력발전소 공사 위치도.(사진=현대건설)

현대건설 컨소시엄이 북아프리카 지역 알제리에서 복합화력 발전소 공사를 수주했다. 이로써 현대건설은 1월에만 약 18억달러(한화 약 2조1000억원)의 수주 기록을 세웠다.

현대건설, 현대엔지니어링, 포스코인터내셔널 등으로 구성된 현대건설 컨소시엄은 14일(현지시간) 알제리 국영 전력청 산하 자회사인 하이엔코(HYENCO)가 발주한 총 7억3000만 달러(한화 약 8500억원) 규모의 ‘우마쉐3 복합화력 발전소 공사’를 계약했다.

수도 알제(Algiers)에서 동남쪽으로 340km떨어진 비스크라(Biskra)주 우마쉐 지역에 약 1300MW 용량의 복합화력발전소를 건설하는 공사다. 연평균 발전량은 968만MWh(메가와트시) 규모이며, 공사기간은 착공 후 60개월이다.

발주처인 하이엔코(HYENCO)는 2015년 11월에 현대건설 컨소시엄이 알제리 전력청과 함께 설립한 합작사로, 현대건설 컨소시엄이 49%, 알제리 전력청이 51%의 지분을 가졌다. 하이엔코(HYENCO)는 이번 프로젝트를 포함해 총 5개 유사 복합화력발전소 프로젝트 건설을 현대건설 컨소시엄과 함께 수행할 계획이다.

현대건설 컨소시엄은 지난 2012년 아인아르낫 복합화력 발전소, 비스크라와 지젤에 각각 1600㎿급 복합화력발전소를 건설하는 프로젝트를 수주했으며, 이번에 우마쉐3 공사까지 추가 수주해 알제리 전력 시장의 독보적 강자로 자리매김했다.

 


▲ CNB뉴스, CNBNEWS, 씨앤비뉴스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