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후원하기
  • 인쇄
  • 전송
  • 보관
  • 기사목록
  • 오탈자제보

대웅제약, 지난해 영업익 314억…전년比 2.2% ↑

  •  

cnbnews 전제형기자 |  2020.02.14 17:52:27

대웅제약 외관. (사진=대웅제약)

대웅제약은 지난해 영업이익이 314억원으로 전년 동기 대비 2.2% 증가했다고 13일 공시했다. 같은 기간 매출액은 6.5% 증가한 1조52억원을 기록했으며 당기순이익은 32억원으로 흑자 전환했다.

보툴리눔톡신 제제(보톡스) 균주 관련 소송과 라니티딘의 판매 중단 등 비경상적 요인이 있었지만, 전문의약품(ETC)과 일반의약품(OTC)의 고른 성장 및 나보타(보톡스 제품명)의 미국 수출 증가 등 영향으로 인해 영업이익이 소폭 상향했다고 회사 측은 설명했다.

전문의약품 부문은 전년 대비 6.9% 성장한 7103억의 매출을 기록했다. 릭시아나, 포시가, 넥시움 등의 주요 도입품목과 우루사, 다이아벡스, 가스모틴 등 기존 주력 제품 실적 향상이 매출 상승에 기여했다. 나보타는 미국에서의 매출이 본격화되면서 전년 대비 256.4% 성장한 445억원의 매출액을 달성했다.

일반의약품 부문은 전년 대비 21.3% 성장한 1118억원의 매출을 기록했다. 주력 품목인 우루사, 임팩타민 등이 꾸준한 판매 증가세를 보였다. 임팩타민의 경우 매출이 2018년 대비 34% 성장해 일반의약품 부문이 5년 연속 두 자릿수 성장 기조를 이어가는데 기여했다.

 


▲ CNB뉴스, CNBNEWS, 씨앤비뉴스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