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후원하기
  • 인쇄
  • 전송
  • 보관
  • 기사목록
  • 오탈자제보

거창군, 전 공무원 지역경제 어려움 극복에 자발적 동참

구인모 군수 4개월 월급 30% 자진 반납으로 고통 분담, 전 공무원 월급 20% 지역상품권 구매로 지역상권 살리기 팔 걷어

  •  

cnbnews 최순경기자 |  2020.03.26 11:34:07

(사진=거창군 제공) 거창군청사 전경

구인모 거창군수는 코로나19 확산으로 인해 어려움을 겪고 있는 군민들의 고통을 분담하고, 지역경제 살리기에 동참하기 위해 오는 4월부터 8월까지 4개월간 월급 30%를 자진 반납한다고 26일 밝혔다.

이에, 거창군 공무원들도 지역상권을 살리고 경기침체를 회복하는 데 동참하기 위해 4월 급여의 20%를 거창사랑상품권으로 구매하기로 결정했으며, 거창군 공무원노조에서도 직원들의 적극적인 협조를 요청했다.

또한, 군에서는 지난 2월부터 구내식당을 운영하지 않는 ‘외식하는 날’을 월 2회에서 월 4회로 확대운영하고 있으며 이는 지역경제 활성화를 위해 지속적으로 추진할 계획이다.

구인모 거창군수는 “지역 내 소상공인과 자영업자의 매출이 급감하고 있으며, 취약계층의 어려움이 가중되고 있는 상황에서 조금이라도 군민의 아픔을 함께 나누기 위해 전 공무원이 동참하기로 했으며, 군에서는 군민 모두가 어려운 시기를 함께 이겨나갈 수 있도록 가능한 모든 지원을 아끼지 않겠다”고 밝혔다.


▲ CNB뉴스, CNBNEWS, 씨앤비뉴스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