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후원하기
  • 인쇄
  • 전송
  • 보관
  • 기사목록
  • 오탈자제보

“코로나19 충분히 극복할 수 있다”…문대통령, 한달 만에 TK 방문

구미산업단지 방문해 경제 현장 점검

  •  

cnbnews 심원섭기자 |  2020.04.01 13:50:51

문재인 대통령이 1일 오전 경북 구미시 코오롱인더스트리 구미사업장에서 열린 구미산단 기업대표 간담회에서 발언하고 있다. (구미=연합뉴스)

문재인 대통령이 1일 성윤모 산업통상자원부 장관, 박영선 중소벤처기업부 장관, 이철우 경북지사 등과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최대 피해 지역 중 한 곳인 국가산단에 있는 구미산업단지를 방문해 코로나19 사태에 대응하는 기업 관계자들과 간담회를 하며 애로사항 등을 청취하는 등 이곳의 위기를 함께 극복하겠다는 의지를 다졌다.

문 대통령이 이날 방문한 코오롱 인더스트리의 경우 구미산단 1호 기업으로서 의료용 필터 설비를 마스크용 MB필터 설비로 전환, 생산한 MB필터를 마스크업체에 무상공급하고, 음압치료병실 기부 등 코로나19 극복을 위해 적극 노력해 왔다.

특히 코오롱 인더스트리는 일본 수출규제 3대 품목 중 하나인 불화폴리이미드 개발과 공급을 안정화한 기업으로서 최근 경북 경산 공장에 코로나19 확진자가 발생했는데도 확진자 확산을 방지하고, 생산차질을 최소화하는 등 코로나19 위기를 빠른 속도로 극복하고 정상화에 들어간 업체로 알려져 있다.

문재인 대통령이 1일 오전 불화폴리이미드 공장인 경북 구미시 코오롱인더스트리 구미사업장을 방문, 생산된 불화폴리이미드필름을 보고 있다. (구미=연합뉴스)

이어 문 대통령은 일본의 수출 규제가 본격화되기 시작한 지난해 7월 10일, 경제인을 초청한 간담회 자리에서 우리 기업의 불화폴리이미드 기술력에 대한 설명을 들은 바 있는 코오롱인더스트리 관계자들과 간담회를 통해 코오롱인더스트리의 코로나19 극복관련 브리핑을 청취했다.

문 대통령은 이날 인사말을 통해 “우리의 기술력을 직접 확인하면서 일본 수출규제 극복을 위한 소재부품장비산업 특별법이 오늘부터 시행된다”고 강조하면서 “지난해 일본 수출 규제를 극복했듯이 코로나19 위기도 충분히 극복할 수 있다”는 의지를 표명했다.

한편 한정우 청와대 춘추관장은 전날 브리핑에서 “구미산단은 코로나19 피해를 이겨낸 모범사례”라면서 “산단 내에 다수의 확진자가 발생해 가동 중단, 원자재·부품 수급 어려움 등이 있었으나 이를 극복해 가고 있다”고 밝힌 바 있다.


▲ CNB뉴스, CNBNEWS, 씨앤비뉴스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