폭우에 남원에서 광양까지 떠내려 온 젖소, 주인 품으로
  • 후원하기
  • 인쇄
  • 전송
  • 보관
  • 기사목록
  • 오탈자제보

폭우에 남원에서 광양까지 떠내려 온 젖소, 주인 품으로

  •  

cnbnews 박용덕기자 |  2020.08.11 19:59:12

(사진=광양시 제공)

지난 9일 집중호우로 인해 광양시 다암면 섬진강변으로 떠내려 온 젖소 한 마리가 구출돼 주인의 품으로 돌려보내졌다.

 

구출된 젖소는 귀에 부착된 귀표번호 조회를 통해 남원시 송동면에 위치한 한 농장에서 사육하고 있던 젖소로 판명됐다.

 

광양시는 남원시의 협조를 받아 지난 10일 농장주에게 최종 인계했으며, 농장주는 관계 공무원에게 고마움을 전했다.

 

이삼식 농업지원과장은 “먼 거리를 헤엄쳐 이곳 광양까지 온 소가 건강한 상태로 농장주에게 인계돼 다행이다”며 “이번 집중호우로 피해가 극심한 농가들에 한 줄기 희망을 주는 소식이 되었으면 좋겠다”고 말했다.


▲ CNB뉴스, CNBNEWS, 씨앤비뉴스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