배너
  • 후원하기
  • 인쇄
  • 전송
  • 보관
  • 기사목록
  • 오탈자제보

‘바람의 나라’ 유리왕의 외동딸 당차게 성장!

고구려 공주 ‘세류’ 아역 정다빈에서 임정은으로 성장!

  •  

cnbnews 차영환기자⁄ 2008.09.23 10:05:44

끊임없이 화제에 오르며 높은 시청률을 보이고 있는 KBS 특별기획드라마 <바람의 나라>(연출 강일수 지병현/ 극본 정진옥 박진우 에이스토리)에서 ‘유리왕’(정진영 분)의 외동딸 ‘세류’가 아역 정다빈에서 임정은으로 성장, 매력을 발산하고 있다. <바람의 나라> ‘유리왕’의 외동딸 ‘세류’ 극 흐름에 본격적으로 합류! 귀여운 정다빈에서 당찬 여장부 임정은으로 성장! KBS특별기획드라마 <바람의 나라>에서 ‘유리왕’(정진영 분)의 외동딸 ‘세류공주’가 아역 정다빈에서 임정은으로 성장하면서 본격적으로 극 흐름에 합류했다. 귀여운 외모와 당찬 연기로 극중 오라비인 ‘해명’(이종원 분)과 ‘유리왕’의 사랑을 독차지 하는 공주 ‘세류’ 역할을 완벽하게 소화해낸 아역 배우 정다빈은 짧은 분량이었지만 시청자들에게 강한 인상을 안겨주며 호평을 받았었다. 아역에서 성장한 ‘세류’역에는 ‘눈물의 여왕’으로 브라운관과 스크린을 오가며 활약하고 있는 임정은이 캐스팅. 사랑스러운 모습은 물론 뛰어난 무예 실력까지 겸비한 당찬 ‘세류’의 모습을 선보이며 성공적인 신고식을 마쳤다. 시청자들은 ‘어렸을 때 ‘세류’의 모습 그대로 성장한 것 같다’, ‘정다빈과 임정은 둘다 귀여우면서도 당찬 ‘세류’ 역할에 제격인 듯 하다’, ‘세류’가 나오는 장면이 가장 생기가 넘친다’ 등 ‘유리왕’의 외동딸 ‘세류’에 대해 뜨거운 관심을 보여주었다. 임정은 역시 ‘다빈이가 짧은 분량이었지만, ‘세류’의 사랑스러운 이미지를 잘 표현한 거 같다. 나 역시 ‘세류’의 캐릭터를 통해 다양한 매력을 보여주도록 노력하고 있으니 지켜봐 달라’며 포부를 밝히기도. <해신>의 강일수 감독과 <주몽>의 송일국이 만난 <바람의 나라>는 ‘우리 역사에서 가장 드넓은 영토를 소유한 고구려 ‘전쟁의 신’ 대무신왕 ‘무휼’의 삶과 사랑 그리고 최후의 전쟁을 그린 KBS2 특별기획드라마로 시청자들의 폭발적인 사랑을 받고 있다.


▲ CNB뉴스, CNBNEWS, 씨앤비뉴스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