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후원하기
  • 인쇄
  • 전송
  • 보관
  • 기사목록
  • 오탈자제보

부산외대, 포항 지진피해 돕기 성금 모금·현지 자원봉사

  •  

cnbnews 최원석기자 |  2017.12.12 11:51:52

▲부산외대 BUFS글로벌봉사단이 8일 포항에서 사랑의 연탄 나눔 봉사활동 후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사진제공=부산외대)


부산외국어대학교(총장 정해린) 사회봉사센터는 지난 6일부터 3일간 포항 지진피해 돕기 성금 모금 행사를 실시한 데 이어 8일에는 포항을 방문해 사랑의 연탄 나눔 봉사활동을 실시했다고 12일 밝혔다.  


이 대학 구성원을 대상으로 가두 모금된 성금은 총 151만 4220원으로, 이는 이번 지진으로 인해 건물 외벽이 무너지는 등 교육시설에 상당한 피해가 발생한 한동대학교에 직접 전달했다.


한편, 8일에는 총 21명의 BUFS글로벌봉사단 교직원과 학생들이 참여한 가운데 포항시 기계면 소재 마을에 거주하고 있는 독거노인 3가구에 총 900장의 연탄을 전달하는 봉사활동을 실시했다.


정의롬 사회봉사센터장은 “지난 2014년 경주 마우나 리조트 사고로 인해 겪고 있던 우리의 아픔을 주변의 많은 분들의 도움으로 이겨낼 수 있었다”며 “이제는 우리대학교가 도움을 필요로 하는 지역사회 곳곳에 따뜻한 손을 내밀어 아픔을 보듬어 주고자 한다”고 이번 봉사활동의 의의를 밝혔다.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