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후원하기
  • 인쇄
  • 전송
  • 보관
  • 기사목록
  • 오탈자제보

SK그룹, ‘이천 서브포럼’ 한 달간 진행…“딥 체인지 실행방안 찾는다”

  •  

cnbnews 선명규기자 |  2021.07.13 10:02:36

최태원 SK 회장 (사진=SK)

SK가 그룹내 대표적 지식경영 플랫폼인 ‘이천포럼 2021’(8월 23~26일) 개최를 앞두고 오는 15일부터 사전 강연·토론세션인 ‘이천 서브포럼’을 한 달간 진행한다.

12일 SK에 따르면 올해 이천포럼은 ‘지속가능한 생태계를 위한, SK의 딥 체인지 실천’을 주제로 개최된다. SK는 포럼에서글로벌 경영화두인 ESG(환경·사회·지배구조)와 파이낸셜 스토리 등 의제 토론 등을 통해 딥 체인지(Deep Change·근본적 변화)의 구체적이고 실질적인 실행방안 마련에 나선다.

이천포럼은 지난 2017년 최태원 SK 회장이 “급변하는 경제·사회 환경 아래에서 기업이 서든 데스(Sudden Death)하지 않기 위해서는 기술혁신과 사회·경제적 요구를 이해하고 미래를 대비하는 통찰력을 키우는 토론장이 필요하다”고 제안해 시작됐다.

올해로 5회째를 맞은 이천포럼은 코로나에 따른 사회적 거리두기 상황을 고려해 지난해에 이어 올해도 온·오프라인 형식을 결합해 열린다. 서브포럼 역시 각계 전문가들의 스튜디오 패널토론과 이를 줌(Zoom),클럽하우스(Club House) 등 소셜미디어로 연계한 영상·오디오 토론 방식으로SK 구성원이 참여해 진행된다.

서브포럼은 오는 15일 ‘ESG 재고(再考): ESG에 대한 이해와 오해’를 주제로 한 스튜디오-줌 연계 영상토론으로 시작한다. 이어 다음달 10일까지 △환경 △제도와 공정△지배구조 △파이낸셜 스토리 △기술 등 의제로 모두 9차례에 걸쳐 서브포럼을 연다.

SK 관계자는 “ESG를 중심 의제로 삼아서 환경, 사회, 지배구조 측면의 글로벌 경영환경 변화에 대한 구성원들의 이해를 제고하고, 파이낸셜 스토리와 AI(인공지능), DT(디지털 전환)등 기술 측면에서의 딥 체인지 방안을 찾고자 한다”고 말했다.

오는 20일 ‘파이낸셜 스토리’ 서브포럼 세션에서는 이동훈 SK㈜바이오투자센터장의 강연에 이어 홍보대행사인 필라멘트리 문두열 대표, 소셜미디어 커머스 기업 매드스퀘어 안준희 대표 등이 패널로 나와 투자자, 시장, 고객 관점에서의 매력적인 파이낸셜 스토리 디자인 및 실행 방안을 모색한다.

29일 ‘기술’분야 세션에서는 김윤 SK텔레콤 최고기술책임자(CTO)등이 기술발전에 따른 사회 문제와 사회적 난제 해결을 위한 AI의 역할 등에 대해 같은 날 ‘제도와 공정’세션에서는 관계사 CEO와 구성원들이 참여해 제도를 통한 공정 구현과시스템·문화적 변화 방향을 놓고 토론한다.

다음달 10일 ‘지배구조’세션에서는 조명현 고려대 경영학과 교수,신재용 서울대 경영학과 교수,윤진수 한국기업지배구조원 사업본부장 등이 지배구조 고도화와 기업 가치제고 등을 놓고 토론을 이어간다.

서브포럼에 앞서 SK는 이천포럼 의제별 학습과정을 SK 구성원 역량강화 플랫폼인 ‘써니(mySUNI)’등에 오픈해 구성원의 사전 학습 및 포럼 참여를 독려했다.


▲ CNB뉴스, CNBNEWS, 씨앤비뉴스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