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후원하기
  • 인쇄
  • 전송
  • 보관
  • 기사목록
  • 오탈자제보

부산시, 초고령 사회 앞두고 ‘고령 친화 행복도시 토크쇼’ 개최

부산시, 이달 말 경 전국 광역지자체 가운데 최초로 초고령사회 진입 전망돼… 박 시장, 20대 과제 발표

  •  

cnbnews 변옥환기자 |  2021.09.10 10:06:11

박형준 부산시장(맨 앞 우측)이 지난 9일 오전 부산진구 다사랑복합문화예술회관에서 ‘고령 친화 행복도시 토크쇼’를 열고 부산시의 고령 친화정책 등을 발표하고 있다. (사진=부산시 제공)

부산시가 초고령 사회 진입을 앞두고 있는 가운데 박형준 시장이 지난 9일 오전 부산진구 소재 다사랑복합문화예술회관에서 ‘고령 친화 행복도시 계획 발표 토크콘서트’를 진행했다고 10일 밝혔다.

이날 행사는 다사랑복합문화예술회관 3층에 문을 연 ‘다사랑치매 전문 주간보호센터’ 현판식과 함께 시설 라운딩이 먼저 진행됐다. 이어 박형준 시장 주재로 ▲행복한 고령 친화도시 정책 발표 ▲부산 실버앱 시연 ▲공감 토크콘서트 순으로 이어졌다.

다사랑치매 전문 주간보호센터는 최근 부산에 늘어나는 치매관리 수요에 적극 대응하기 위해 문을 연 부산시 최초의 ‘공립 치매전담형 주간보호센터’다. 치매 어르신의 생활안정과 심신기능 유지, 향상을 도모하는 역할을 전담할 예정이다.

고령 친화도시 정책 발표에서 박 시장은 ‘포용’ ‘기회’ ‘안전’ ‘활력’ ‘참여’ 5개 가치를 바탕으로 한 5대 전략 20개 과제와 110개 세부사업을 발표했다.

5대 전략 내용은 ▲건강한 노후(15분 원스톱 통합 돌봄 창구 운영, 찾아가는 이동의료서비스, 부산 실버전용 앱 구축 등) ▲안정적 소득 지원(부산형 노인 일자리 확대, 복지 전문가 일자리 창출 등) ▲편리·안전한 생활공간 조성(15분 도시 연계 고령 친화 맞춤형 생활권 조성, 부산형 해비타트 운동 확산 등) ▲활기찬 문화체육 여가(좋은 경로당 만들기 사업, 어르신 복합힐링파크, 15분 생활체육시설 조성 등) ▲이웃과 함께 행복한 공동체 조성(세대 통합형 정든마을 사업, 노인 전용 콜센터 운영, 자원봉사 은행 설립 등)이다.

발표에 이어 진행된 토크콘서트에서는 ‘홀몸 어르신 가사지원 서비스’ ‘보호자 부재 시 어르신 돌봄 방안’ ‘치매 어르신 돌봄 정책’ 등 사각지대 해소와 경로당 활성화 방안 등이 논의됐다. 박 시장은 “정책 대상자인 어르신을 비롯한 시민이 함께하는 ‘행복한 고령 친화도시’를 위해 앞으로도 적극 소통을 이어나갈 것”이라고 약속했다.


▲ CNB뉴스, CNBNEWS, 씨앤비뉴스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