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후원하기
  • 인쇄
  • 전송
  • 보관
  • 기사목록
  • 오탈자제보

광주 남구, 자가 격리자 위한 헬로키트 ‘호응’ 높아

  •  

cnbnews 박용덕기자 |  2021.09.28 10:35:44

헬로키트.(사진=남구)


지난 3월부터 관내 자가격리 주민 679명 이용
화문석 만들기‧감성치유 라이팅 북 ‘마음 돌봄’


광주 남구(구청장 김병내)가 코로나19 자가 격리로 심리적 어려움을 겪는 주민들에게 제공하고 있는 ‘마음돌봄 헬로키트’ 사업이 큰 호응을 얻고 있다.

28일 남구정신건강복지센터에서 따르면 마음돌봄 헬로키트는 코로나19에 따른 지친 마음을 달래기 위한 것으로, 지난 3월부터 관내에서 자가 격리를 하고 있는 주민들에게 제공되고 있다.

이날 기준으로 지금까지 지급된 총 수량은 679개로 집계됐다. 마음돌봄 헬로키트 사업이 좋은 반응을 얻는 이유는 화문석 만들기와 마음 방역을 위한 필문서 작성을 비롯해 코로나19 심리방역 정보 및 본인의 정신건강 상태를 스스로 검진할 수 있는 자가 검사 등을 통해 심리적 어려움을 예방하거나 최소화 할 수 있기 때문이다.

남구정신건강복지센터 홈페이지에 마련된 헬로키트 사용 후기에 따르면 자녀와 부모가 동시에 자가 격리 생활을 하는 경우 실내 체험활동으로 우리나라 전통 공예를 배우는 화문석 만들기가 큰 인기를 누리고 있다.

부모와 자녀가 색색의 왕골을 이용해 독특한 미니 돗자리를 제작할 수 있고, 자녀의 집중력 향상과 가족 구성원간 유대감을 높여주고 있어서다.

175페이지로 구성된 ‘나에게 쓰는 편지’ 필문서는 성인 자가 격리자 사이에서 큰 반향을 불러일으키고 있다. 이 책은 2주간의 자가격리 동안 본인에 대해 성찰할 수 있는 기회를 제공하기 위한 것으로, 진짜 나를 찾기 위한 20가지 질문에 대해 독자 스스로가 각각의 책 페이지에 자신의 마음속에 담긴 글을 작성하는 방법으로 구성됐다. 감성치유와 자아 재발견 측면에서 많은 도움이 됐다는 게 이용자들의 평가이다.

마음돌봄 헬로키트는 남구 정신건강복지센터에서 관내 자가 격리자를 대상으로 발송한 신청 안내 문자를 받은 사람이라면 누구나 이용할 수 있으며, 각 가정에 1개씩만 배송된다.

자세한 사항은 남구 정신건강복지센터 홈페이지(www.adolesunrise.net) 또는 전화(676-8236)로 문의하면 된다.


▲ CNB뉴스, CNBNEWS, 씨앤비뉴스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