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후원하기
  • 인쇄
  • 전송
  • 보관
  • 기사목록
  • 오탈자제보

[자치경찰 시행 100일] 부산시 “시민 소통에 집중해 지역 안전 강화”

부산시 자치경찰위 “자치경찰제의 성공적 안착 위한 기반 구축과 제도 마련에 전력 다하겠다”

  •  

cnbnews 변옥환기자 |  2021.10.08 10:28:19

부산시 자치경찰위가 지난달 24일 위원회 사무실에서 ‘제1회 실무협의회 회의’를 열고 불법 공유숙박 근절을 위한 협업 방안 등을 논의했다. (사진=부산시 제공)

지난 7월 1일 전국적으로 자치경찰제도가 전면 시행된 이래 오늘(8일)로 100일을 맞았다. 이에 부산지역 자치경찰제의 경우 어떻게 운영되고 있는지 부산시의 설명을 들어볼 수 있었다.

8일 부산시에 따르면 부산시 자치경찰위원회는 지난 100일간 시민과 적극 소통에 나서 지역 치안을 해결하고 관계기관과의 긴밀한 협의에 나서 지역 문제를 개선하는 데 집중했다.

표면적인 수치로는 그간 자치경찰위원회를 14회에 걸쳐 열어 총 65건의 안건을 처리하며 시민 치안 향상에 집중했다. 특히 피서철 해수욕장 종합 치안대책 추진, 가정폭력, 아동학대 반복 신고사건 점검 등 현안에 대해 부산시경찰청을 지휘, 감독하는 업무 등을 수행했다.

부산시 자치경찰위 측은 지역 자치경찰제 정착을 위해 ‘시민과의 소통’에 집중적으로 노력해왔다고 설명했다. 자치경찰위는 자치경찰 전문가 자문단과 시민 소통단을 꾸려 학술 세미나를 여는 등 각종 의견을 수렴하며 내부적으로는 경찰 직장협의회와 활발히 소통하며 경찰의 목소리도 듣고 있다.

향후 시 자치경찰위는 그간 다져온 기반을 바탕으로 부산시, 시경찰청 등 관계기관과 협의를 이어가 ▲사회적 약자 보호 위한 안전망 구축 ▲경찰관 현장 대응력 강화 ▲부산형 자치경찰제 내실화 위한 연구개발 병행 등 각종 시책으로 시민 안전 강화에 나선다는 계획이다.

부산시 정용환 자치경찰위원장은 “지금까지가 자치경찰제의 준비를 위한 과정이었다면, 앞으로는 본격적인 성과를 내야 하는 시기”라며 “시민이 자치경찰을 알아가는 만큼 기대도 높아질 것이다. 우리 위원회는 이를 충족할 수 있도록 더 최선을 다하겠다”고 의지를 전했다.


▲ CNB뉴스, CNBNEWS, 씨앤비뉴스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