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후원하기
  • 인쇄
  • 전송
  • 보관
  • 기사목록
  • 오탈자제보

주한 필리핀 대사, 부산외대 방문해 사업계획 협의

  •  

cnbnews 손민지기자 |  2021.12.01 14:46:18

(왼족부터) 주한 필리핀 마리아 테레사 디존-데베가 대사(와 부산외국어대학교 김홍구 총장이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사진=부산외대 제공)

부산외국어대학교는 주한 필리핀 마리아 테레사 디존-데베가 대사가 지난달 19일 필리핀학 연구와 관련된 업무협의를 위해 대학을 방문했다고 1일 밝혔다.

이번 방문은 지난 9월 주한 필리핀 대사관으로부터 필리핀학 육성 사업의 한국 거점 기관이 되어 줄 것을 요청받아 구체적인 사업 계획을 협의하기 위해 마련됐다.

부산외대 아세안연구원이 중심이 돼 필리핀학 교육과정 운영, 교재 개발, 국제학술대회, 학생 지원 프로그램 등을 제안했으며, 디존-데베가 대사는 필리핀계 다문화가정 자녀 대상 지원 사업에 큰 관심을 보였다.

필리핀학 육성 사업의 용역비는 필리핀정부의 위임으로 주한필리핀대사관에서 부산외대에 기부금 형식으로 지급된다. 필리핀 정부의 승인 절차 후 내년 1월경 주한 필리핀 대사관과 부산외대 간의 필리핀학 지원 사업에 대한 협약식을 진행할 예정이다.

김홍구 총장은 “이 사업을 통해 부산외대에서 그동안 유일하게 제외됐던 타갈로그어까지 교육할 수 있어 아세안 프로그램을 완성할 수 있게 됐다”고 말했다.

한편, 필리핀 정부는 영국의 SOAS, 독일의 훔볼트대학 등 필리핀학 연구의 역량이 있는 해외 9개 대학을 지정해 해외 필리핀학을 지원하는 사업을 추진 중이다. 한국에서는 부산외대가 필리핀학 보급의 거점 대학으로 지정, 2022년부터 필리핀 정부로부터 연 400만 페소(한화 약 9400만원)를 지원받게 된다.


▲ CNB뉴스, CNBNEWS, 씨앤비뉴스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