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후원하기
  • 인쇄
  • 전송
  • 보관
  • 기사목록
  • 오탈자제보

주금공, 전 주택연금 고객에 ‘지킴이 통장’ 확대 적용

앞으로 주택연금 가입자 ‘최저생계비’ 압류할 수 없게 된다

  •  

cnbnews 변옥환기자 |  2022.01.20 17:05:03

한국주택금융공사 본사가 위치한 BIFC (사진=변옥환 기자)

한국주택금융공사(주금공)가 주택연금 가입자의 수급권을 보호하기 위해 내일(21일)부터 전 주택연금 고객에 주택연금 전용 압류방지 통장 ‘주택연금 지킴이 통장’을 확대 적용한다고 발표했다.

주택연금 지킴이 통장은 주택연금 월 지급금 가운데 민사집행법상 최저생계비에 해당하는 금액인 월 185만원까지만 입금이 가능하고 입금된 금액에 대해 압류 금지가 적용되는 통장이다. 이를 통해 더 안정적인 주택연금 수령이 가능하도록 지원하는 것이다.

이전까지는 월 수령액 185만원 이하의 주택연금 가입자만 지킴이 통장에 가입할 수 있었다. 그간 주금공은 금융기관과의 지속적인 협의를 거쳐 ‘분할 입금 시스템’을 개발해 가입 대상 제한을 없앴다.

이에 주택연금 가입자 중 월 수령액 185만원 초과 고객은 분할 입금 시스템을 활용해 압류방지 통장과 일반계좌 2개를 주택연금 수급계좌로 등록하게 된다. 이를 통해 185만원까지는 지킴이 통장에, 그 초과 금액은 일반계좌로 받게 된다.

지킴이 통장 이용을 희망하는 고객은 인근 주금공 지사에서 ‘주택연금 전용계좌 이용 대상 확인서’를 발급받아 본인의 주택연금 수령 은행 영업점에 제출하면 된다.

한편 주택연금 계좌를 취급하는 금융기관은 ▲국민은행 ▲신한은행 ▲우리은행 ▲하나은행 ▲기업은행 ▲농협은행 ▲수협은행 ▲지역 농·축협은행 ▲부산은행 ▲경남은행 ▲대구은행 ▲광주은행 ▲전북은행 총 13곳이다.


▲ CNB뉴스, CNBNEWS, 씨앤비뉴스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