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후원하기
  • 인쇄
  • 전송
  • 보관
  • 기사목록
  • 오탈자제보

기보, 인천지역 혁신기업 80개사 금융지원 나선다

보증비율 상향(85→100%), 보증료 감면(0.2%p, 5년) 등 총 400억원 규모 우대보증 지원

  •  

cnbnews 이선주기자 |  2022.06.22 13:57:09

기술보증기금은 인천시, 한국공학대학교와 22일 오라카이 송도파크호텔에서 '인천 혁신plus(+) 100 발대식 및 한국공대 유망기술 설명회'를 개최했다. (사진 오른쪽부터) 박주선 기술보증기금 이사, 박성우 피케이엘앤에스 대표이사, 조인권 인천광역시 일자리경제본부장.(사진=기보 제공)

기술보증기금은 인천시, 한국공학대학교와 22일 오라카이 송도파크호텔에서 '인천 혁신plus(+) 100 발대식 및 한국공대 유망기술 설명회'를 개최했다고 밝혔다.

이번 발대식은 지난 3월 11일 체결한 '기보-인천시 금융지원 업무협약'에 따라 기보 인천지역본부를 중심으로 기술성과 성장가능성이 우수한 혁신기업 80개 사를 선정해 '인천혁신plus(+) 기업'을 선정하고 그 출발을 알리는 행사다. 이 자리에서 기보는 기술거래 사업화 통합지원사업 등 기술혁신 지원제도를 안내했으며, 한국공대는 사업화 유망기술을 소개했다.

기보는 인천시의 특별출연금 20억원을 재원으로, 인천시에 소재하는 인천혁신plus(+) 기업, ESG 경영기업, 소재·부품·항공·물류업종 영위기업, 특허권 사업화기업 등 기술혁신 중소기업에 ▲보증비율 상향(85→100%) ▲보증료 감면(0.2%p, 5년) 등의 우대혜택이 포함된 총 400억원 규모의 우대보증을 올해 지원할 계획이다.

기보와 인천시는 2020년부터 지역 중소기업 금융지원을 위한 업무협약을 체결하고 인천시의 특별출연금 총 50억원을 기반으로 1000억원 규모의 우대보증을 지원했다. 인천시는 오는 2023년부터 각종 중소기업 지원시책의 대상기업을 선정하는 과정에서 가점을 부여하는 등 인천혁신plus(+) 기업이 보다 빠르게 성장할 수 있도록 우대 혜택을 점차 늘려나갈 계획이다.

박주선 기보 이사는 "이번 행사를 통해 인천지역이 기술혁신 기업들이 선망하는 기술혁신의 메카로 자리매김해 인천지역 중소기업들이 기술혁신의 선구자가 되어 동반 성장하길 기대한다"며 "앞으로도 지자체와 다양한 협업사업을 통해 지역 우량기술기업에 대한 적극적인 금융지원이 확대되도록 모범사례 구축에 더욱 노력하겠다"고 밝혔다.


▲ CNB뉴스, CNBNEWS, 씨앤비뉴스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