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후원하기
  • 인쇄
  • 전송
  • 보관
  • 기사목록
  • 오탈자제보

SK텔레콤, 레전드 아티스트 공연 ‘3D 영상 기록’으로 남긴다

  •  

cnbnews 선명규기자 |  2022.10.06 09:27:25

사진=SK텔레콤

SK텔레콤이 함춘호, 송창식 등 한국 음악계를 이끌어왔던 레전드 가수들의 공연을 볼류매트릭 기술로 기록하는 ‘레전드 해리티지 보존 프로젝트’를 진행한다고 6일 밝혔다.

볼류매트릭은 100대가 넘는 카메라로 360도 전방위를 동시에 촬영해 실사 기반 입체 영상을 만드는 기술이다.

‘레전드 해리티지 보존 프로젝트’는 전세계적으로 인기를 끌고 있는 K팝의 뿌리와 배경이 된 원로 가수들의 공연 모습을 생생하게 기록해 후대에 전하기 위한 목적으로 추진된다.

특히 영상 기록에 볼류매트릭 기술을 활용해 레전드 아티스트들의 공연을 2D가 아닌 360도 입체 영상으로 기록, 더욱 실감나는 공연 관람이 가능하다.

SKT는 ‘레전드 해리티지 보존 프로젝트’의 게스트로 한국 최고의 기타 명인 함춘호를 비롯해 송창식, 정훈희, 장필순, 여행스케치 등의 공연 영상을 볼류매트릭으로 기록했으며, 추후 한국콘텐츠진흥원과 협력해 더 많은 레전드들의 공연을 기록할 계획이다.

SKT는 메타버스 플랫폼 이프랜드에서 6일 20시에 첫 선을 보이는 <함춘호쇼>를 통해 ‘레전드 아티스트 해리티지 보존 프로젝트’로 제작된 콘텐츠를 12월 29일까지 격주로 총 7회에 걸쳐 선보인다.

<함춘호쇼>는 메타버스 공간에서 아바타와 실시간 영상 중계를 통해 진행되는 메타버스 뮤직 토크쇼로 볼류매트릭 공연과 라이브 공연, 토크쇼로 구성된다.

<함춘호쇼> 1회에는 최근 영화 ‘헤어질 결심’ OST 안개를 부르며 다시 한번 호흡을 맞춘 송창식, 정훈희가 출연해 공연은 물론, ‘헤어질 결심’ 촬영에 얽힌 에피소드들을 소개할 예정이다.

이달 20일에 열리는 2회에는 장필순, 11월 3일에 열리는 3회에는 정훈희, 김태화 부부가 출연할 예정이다.

SKT는 이달 3일부터 메타버스 플랫폼 이프랜드에서 <함춘호쇼>를 비롯해 <메타버스 Live 연극>, <아바타 노래자랑>, <디마버스 ‘메타춤선생’> 등 이프랜드 이용자들이 매일 새로운 콘텐츠를 즐길 수 있도록 메타버스 오리지널 콘텐츠를 정규 편성해 제공하고 있다.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