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후원하기
  • 인쇄
  • 전송
  • 보관
  • 기사목록
  • 오탈자제보

국민 10명 중 6명...정부의 강제징용 해법 "굴욕 외교"

[여론조사꽃] ARS 응답결과

  •  

cnbnews 심원섭기자 |  2023.03.15 10:29:21

(자료제공=(여론조사 꽃))

최근 윤석열 대통령이 내놓은 ‘제3자 변제 강제징용 배상 해법안’에 대해 자동응답방식(ARS)과 전화면접(CATI)조사 모두 국민 10명 중 6명 이상이 ‘굴욕의 친일외교’라고 답했다. 

여론조사 전문기관 <여론조사 꽃>이 지난 10일~11일 실시한 조사 결과에 따르면 전범기업의 사과 없는 정부의 ‘제3자 변제안’이 굴욕외교이자 친일행위라는 주장에 대한 질문에 ARS조사에서는 ‘공감한다’ 답변이 66.4%(‘매우 공감’ 50.5%, ‘어느 정도 공감’ 16.0%)였고 ‘공감하지 않는다’는 답변은 29.3%(‘별로 공감 않는다’ 16.0%, ‘전혀 공감 않는다’ 13.3%)로 집계됐다.

이같은 여론조사 결과는 15일 발표됐다.

이를 세부적으로 살펴보면 ‘공감’ 답변은 모든 연령층에서 ‘비공감’ 답변보다 높았고 특히 50대 이하 모든 세대에서 70% 내외로 집계됐다. 60대에서는 56.6%로 나타나 다른 세대에 비해 낮았다. 그리고 권열별로 살펴보면 ‘공감’ 답변은 모든 권역에서 ‘비공감’에 비해 높았고 강원/제주(75.5%)에서 가장 높았고 대구/경북(59.2%)에서는 타 권역에 비해 낮았으나 비공감보다 높았다.

그리고 이념성향별로는 보수층(‘공감’ 48.9% vs ‘비공감’ 48.4%)로 팽팽하게 갈린 반면, 진보층(86.1% vs 11.3%)과 중도층(68.4% vs 28.5%)에서는 정부의 변제안이 ‘굴욕 친일’이라는 답변이 우세했다.

이번 ARS 조사는 지난 10일~11일 이틀 동안 전국 거주 18세 이상 남녀 1007명을 대상으로 무선전화(100%) 무작위추출(RDD) 자동응답방식으로 진행해 응답률은 3.4%이며 표본오차는 95% 신뢰수준에 ±3.1%p다. 보다 자세한 내용이나 조사개요는 <여론조사 꽃> 홈페이지를 참조하면된다.

(CNB뉴스=심원섭 기자)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