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후원하기
  • 인쇄
  • 전송
  • 보관
  • 기사목록
  • 오탈자제보

군위군, ‘소비기한 표시제’전면 시행 따른 홍보 나서

  •  

cnbnews 신규성기자 |  2023.12.08 17:21:17

군위군청 전경. (사진=군위군 제공)

{cnb뉴스=신규성 기자}군위군은 1년의 계도기간이 끝나고 내년 1월 1일부터 전면 시행하는 ‘소비기한 표시제’의 안정적 정착을 위해 이달 중으로 관내 전체 식품제조업체를 직접 방문하여 리플렛 등을 배부·지도하는 등 적극적인 홍보에 나선다.

‘소비기한 표시제’ 도입은 유통·판매 가능한 유통기한을 표시한 판매자 중심의 제도와 달리 소비자가 언제까지 식품을 섭취할 수 있는지 알 수 있도록 표기하는 소비자 중심의 표시제다.

국가 간 동일한 제도 운영으로 국내 생산 식품의 수출 경쟁력을 강화시키고 유통기한이 지났다는 이유로 버려지던 식품폐기물을 감소시켜 불필요한 지출과 이산화탄소 배출량을 줄여 상당한 환경·경제적 편익을 볼 것으로 전망된다.

하지만, 2023년 1월 1일부터 시행된 후 1년의 계도기간을 부여했지만, 전국의 식품제조가공업 등 영업자를 대상으로 소비기한 포장지 교체 현황 등을 조사한 결과 교체율이 52.6%(9월말 기준)에 불과해 계도기간 종료 이후 소비기한 미표시로 인해 소비자나 영업자의 혼란을 가져올 수 있는 상황이다.

이에 군은 전체 식품제조가공업소의 식품 유형별로 소비기한 표시제 실태조사를 마쳤으며 이를 토대로 현장 방문을 통해 적극 계도할 계획이다.

군 관계자는 “ 식품에 표시된 보관 방법과 기한을 철저히 지킬 것을 당부드리며 소비자에게 안전하게 섭취 가능한 기한을 명확하게 알려주는 소비기한 표시제의 안정적 정착을 위해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