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후원하기
  • 인쇄
  • 전송
  • 보관
  • 기사목록
  • 오탈자제보

‘MLB’ 이정후·김하성, 나란히 부상…경기 도중 교체

  •  

cnbnews 유진오기자 |  2024.05.13 09:13:50

샌프란시스코 자이언츠 이정후 (사진=연합뉴스)

미국프로야구 메이저리그(MLB)에서 활약 중인 이정후와 김하성이 같은 날 나란히 경기 도중 다치는 불운을 겪었다.

이정후는 수비를 하다가 펜스에 충돌하면서, 김하성은 투구에 손목을 맞아 부상당해 교체됐다.

샌프란시스코 자이언츠 소속 이정후는 13일(한국시간) 미국 캘리포니아주 샌프란시스코 오라클파크에서 열린 2024 MLB 신시내티 레즈전에서 1회초 수비 도중 다쳤다.

2사 만루 상황에서 홈런성 타구를 잡으려 뛰었으나 펜스와 충돌했다. 이정후는 어깨 통증을 호소했고 바로 타일러 피츠제럴드와 교체되며 그라운드를 떠났다.

이정후는 이날 1번 타자 중견수로 선발 라인업에 이름을 올렸으나 결국 한 번도 타석에 서지 못했다.

왼쪽 어깨 염좌 진단을 받은 이정후는 당분간 경기 출전이 어려울 전망이다.

샌디에이고 파드리스의 김하성은 미국 캘리포니아주 샌디에이고 펫코파크에서 열린 로스앤젤레스 다저스전에서 4회 상대 선발 워커 뷸러의 시속 약 152㎞의 공에 왼쪽 손등을 맞았다.

응급 처치를 받은 김하성은 일단 1루에 걸어 나갔으나 5회초에 바로 교체됐다.

김하성은 검사 결과 다행히 큰 부상은 아닌 것으로 나타났다.

마이크 실트 샌디에이고 감독은 경기 후 현지 취재진과 인터뷰에서 김하성이 엑스레이 검사를 받은 결과 음성으로 나왔다고 밝혔다.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