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후원하기
  • 인쇄
  • 전송
  • 보관
  • 기사목록
  • 오탈자제보

오산시, 박물관 건립을 위한 공청회 개최

"박물관 건립 통해 시민들이 역사문화 향유권을 온전히 누릴 수 있게 해야 한다"며 공감

  •  

cnbnews 이병곤기자 |  2016.12.13 15:50:37

오산시가 시민들에게 오산시에서 출토된 유물을 보관·전시하기 위한 박물관 건립의 필요성에 대한 공감대를 형성하기 위해 오산시 박물관 건립을 위한 공청회를 개최했다.


공청회에는 김영희 시의원, 공창배 문화원장을 비롯해 오산시 문화·예술·교육계 인사, 시민 등 100여 명이 참석해 많은 관심과 열띤 토론을 펼쳤다.


공청회에서는 남경식 오산향토문화연구소 상임위원의 ‘오산의 유구한 역사와 문화를 담을 박물관의 필요성’에 대한 기조발표를 시작으로 제1부 선사시대부터 세교택지개발지구 발굴 성과 까지 유적-유물을 통해 본 오산시의 역사에 대한 주제 발표, 제2부 종합토론 및 질의응답 순으로 진행됐다.


공청회에 참석한 발표자들은 "오산시는 선사시대부터 많은 중요한 유적들이 조사됐고 우리나라 고대 역사와 문화 부분에서 대단히 중요한 위치를 차지하고 있는 등 역사문화적 콘텐츠가 국립박물관 못지않을 정도로 풍부하다"며 “박물관이 건립돼 그동안 축적된 자료들의 정리ㆍ보존ㆍ연구 및 전시 등을 통해 시민들이 역사문화 향유권을 온전히 누릴 수 있게 해야 한다”고 입을 모았다.


한편 시관계자는 “공청회의 다양한 의견들을 반영하고 이를 토대로 박물관 건립 타당성 조사 및 기본계획 수립 용역 등 박물관 건립을 단계적으로 추진할 계획”이라고 전했다.


(CNB=이병곤 기자)


▲ CNB뉴스, CNBNEWS, 씨앤비뉴스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