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후원하기
  • 인쇄
  • 전송
  • 보관
  • 기사목록
  • 오탈자제보

이종명 "北 개입·침투설은 5.18 두 쟁점…검증과 유공자 명단 공개 때는 스스로 물러나겠다”

  •  

cnbnews 김성훈기자⁄ 2019.02.12 14:13:06

(사진=연합뉴스)

“5.18과 관련된 두 가지 큰 쟁점인 북한군 개입·침투조작 사건에 대해 이념 논쟁이 아닌 승복력 있는 검증과 의구심이 제기되고 있는 5.18 유공자 명단 공개가 이뤄지면 징계·제명이 아닌 스스로 국회의원직에서 물러나겠다”

이종명 의원(자유한국당)은 12일 5.18 민주화운동 폄훼 발언과 관련해 이 같이 밝혔다.

여야가 합의해 마련된 ‘5.18 진상규명법’의 조사범위에 명시된 북한군 개입 여부 및 북한군 침투조작 사건에 대한 검증과 다양한 의견 수렴은 국회의원으로서의 기본 임무라는 것.

이 의원은 “5.18 당시 북한군 개입 여부가 명명백백히 규명돼 순수하게 민주화운동으로 희생된 광주시민의 명예가 회복되고, 명(命)에 의거해 본연의 임무에 충실하다 희생된 국군의 명예가 회복된다면 우리는 갈등과 분열을 종식시키고 다음 세대에 자랑스러운 대한민국을 넘겨줄 수 있을 것”이라고 말했다.

아울러 “‘5.18 진상규명 대국민 공청회’ 주최자로서 본의 아니게 물의를 일으켜 상처를 받으신 분들께는 매우 송구하다”고 덧붙였다.


▲ CNB뉴스, CNBNEWS, 씨앤비뉴스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