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후원하기
  • 인쇄
  • 전송
  • 보관
  • 기사목록
  • 오탈자제보

대구시, ‘제18회 국제그린에너지엑스포’개막…탄소중립대응 방향 제시

태양광, 수소연료전지 등 신재생에너지 산업 국내·외 판로 확대

  •  

cnbnews 신규성기자 |  2021.04.28 09:10:27

2020년 국제그린에너지엑스포 행사 모습. (사진=대구시 제공)

온실가스 감축을 위한 신재생에너지 분야 최신 기술과 제품을 한자리에서 살펴볼 수 있는 ‘제18회 국제그린에너지엑스포’ 행사가 28~30일 대구 엑스코에서 열린다.

이번 전시회는 15개국 핵심 기업 220개 사가 참여해 720 부스 규모로 개최된다. 신·재생에너지 분야의 혁신 기술 및 신제품을 한자리에서 비교할 수 있고, 국내·외 산업정책과 해외시장 동향을 파악할 소중한 기회가 될 전망이다.

행사에는 글로벌 태양광 전문기업들이 대거 참가해 자사의 차별화된 제품 및 기술을 선보일 예정이다. 이번 전시 기간에는 ‘2021 태양광 마켓 인사이트(PVMI)’와 ‘2021 수소 및 연료전지 포럼’ 등을 비롯한 12개 프로그램도 개최된다.

이 중에서 국내의 대표적인 태양광 분야 시장분석과 전망을 제시하는 전문 컨퍼런스인 PVMI는 10개 세션을 28일과 29일 양일간 개최한다.

특히 미국 바이든 정부 출범에 따라 미국시장 진출 전략을 다루는 특별 세션을 28일 운영하고, 국내의 연료전지 및 수소에너지 분야 전문가를 초청해서 관련 기술과 산업동향을 살펴볼 수 있는 ‘수소 및 연료전지 포럼’은 29일 진행할 예정이다.

또한 ‘2050 대한민국 탄소중립’ 선언에 따른 수소경제에 대한 관심 증대에 발맞춰 ‘제1회 수소(H2) 마켓 인사이트(H2MI)’가 오는 30일 온ㆍ오프라인 하이브리드로 개최될 예정이다.

올해 처음 선보일 ‘제1회 수소(H2) 마켓 인사이트(H2MI)’는 글로벌 수소시장 동향과 전망, 국내외 수소 산업 정책과 시장 동향을 주제로한다.

이번 컨퍼런스 중 ‘2021 태양광 마켓 인사이트(PVMI)’와 ‘제1회 수소(H2) 마켓 인사이트(H2MI)’는 온라인 스트리밍 서비스가 제공돼, 해외 연사들의 강연을 전시장에서 실시간으로 들을 수 있다.

국제그린에너지엑스포는 세계 전시산업의 공인 인증기구인 국제전시연합(UFI) 인증을 획득한 국제행사임에도 불구하고 코로나19로 인해 해외 참가업체 및 바이어 방문이 어려워지자 작년보다 더욱 확대된 사이버(온라인) 수출상담회 개최로 돌파구를 마련했다.

중국, 미국, 독일, 베트남, 인도, 캐나다 등 12개국 73명의 바이어가 참여함으로써 수출에 어려움을 겪고 있던 기업들의 갈증을 해소해 줄 것으로 기대된다.

홍의락 대구시 경제부시장은 “이번 엑스포를 통해 정부의 탄소중립 2050 정책 관련 신재생에너지산업 발전 방향성을 가늠하고, 참가 기업·기관 간 네트워크 구축과 정보공유를 통해 새로운 활로를 모색하는 소중한 기회가 되기를 바란다”고 말했다.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