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후원하기
  • 인쇄
  • 전송
  • 보관
  • 기사목록
  • 오탈자제보

KB금융, 혁신기업·ESG분야 스타트업 16개사 선정

  •  

cnbnews 이성호기자 |  2021.09.24 11:37:15

(사진=KB금융)

KB금융그룹이 ‘KB스타터스’ 2021년 하반기 정시 모집을 통해 우수한 평가를 받은 다양한 분야의 혁신 스타트업 16개사를 최종 선정했다고 24일 밝혔다.

KB스타터스는 KB금융에서 2015년부터 선발해 육성해온 혁신 스타트업으로, 매년 상·하반기로 나눠 선발 후 다양한 지원 프로그램을 운영하고 있다.

이번에 ‘KB스타터스’로 새롭게 선정된 16개 스타트업은 빅테이터, 클라우드, 금융플랫폼 등의 분야에서 차별화된 비즈니스 모델과 기술력을 보유하고 있는 혁신 기업들로 특히, KB금융이 지속적으로 추진중인 ESG분야의 스타트업도 합류했다는 것.

ESG분야에 선정된 업체 중 KAIST 학부 창업팀으로 시작한 ‘와들’은 시각 장애인 등 디지털 소외계층의 온라인 쇼핑몰 접근성을 AI기술로 개선한 스타트업이라는 소개다.

 

소외계층 소비자가 보다 쉽게 상품의 정보를 확인하고 판단할 수 있도록 이미지 속 텍스트를 읽어주는 음성 안내 솔루션을 개발했다. KB금융은 ‘와들’과 함께 그룹 내 비대면 서비스의 디지털 사각지대를 해소하고 고객들의 사용 편의성을 높이기 위해 노력할 예정이다.

‘한국축산데이터’는 인공지능 농장 모니터링 기술, 가축 건강관리 시스템 등 축산농가의 체계적인 사육 관리를 위한 디지털 솔루션을 보유한 스타트업으로 KB금융은 ‘한국축산데이터’와의 협업 및 데이터 활용을 통해 축산 농가를 위한 금융 지원 확장과 손해보험 상품 개발에 나설 계획이다.

또한 친환경에너지 관련 스타트업 ‘에너지엑스’도 KB스타터스로 선정됐는데, 태양광 발전 사업주와 시공·운영업체의 매칭 및 계약체결까지 원스탑 지원이 가능한 에너지 통합 플랫폼 기업이다. KB금융과 ‘에너지엑스’는 신재생에너지 시장 활성화를 위해 ESG금융상품·투자 연계 등 협업을 추진키로 했다.

최근 금융업계에서 화두가 되고 있는 클라우드 분야에서는, 자동화 개인정보보호서비스를 제공하는 ‘스파이스웨어’와 오픈뱅킹, 마이데이터 등 클라우드 기반의 금융 디지털 전환 솔루션을 보유한 ‘에이탑클라우드’가 선정됐다. 앞으로 KB금융 내 최우선 과제들을 함께 해결하며 다양한 협업을 도모한다는 설명이다.

신규 선정된 ‘KB스타터스’는 ▲KB금융 계열사와의 협업 ▲내·외부 전문가 경영컨설팅 ▲투자 유치 ▲글로벌 진출 ▲채용 지원 등 성장 단계별 스케일업 프로그램을 통한 속도감 있는 경영지원을 받을 수 있고 향후, 서울(강남, 관악)에 위치한 스타트업 전용 공간에 입주할 수 있다고 덧붙였다.

현재 KB금융은 총 156개사의 ‘KB스터타스’를 운영하고 있으며, 누적 업무제휴 건수 207건, 누적 투자액은 665억원이다. 올해는 700억원까지 투자액 규모를 확대할 방침이다.

KB금융 디지털플랫폼총괄(CDPO) 한동환 부사장은 “혁신 기업에 대한 지원은 미래에 대한 투자라는 윤종규 회장의 경영철학을 바탕으로 스타트업의 성장을 위해 앞장서고 있다”며 “KB금융은 스타트업에 더 많은 성장 기회를 제공하고 업체 발굴, 투자 및 업무제휴까지 동반성장 가능한 파트너를 찾는 데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 CNB뉴스, CNBNEWS, 씨앤비뉴스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