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후원하기
  • 인쇄
  • 전송
  • 보관
  • 기사목록
  • 오탈자제보

성주군, 용돈 모아 저금통 기부한 남매 ‘훈훈’

  •  

cnbnews 신규성기자 |  2022.01.20 14:50:23

19일 성주어린이집에 다니는 원아 김채원(6살), 김도경(5살) 남매가 어머니 손을 잡고 성주군청 주민복지과를 찾아와 지난 1년 동안 모은 용돈 저금통을 전달하면서 훈훈한 분위기를 자아냈다. (사진=성주군 제공)

19일 성주어린이집에 다니는 원아 김채원(6살), 김도경(5살) 남매가 어머니 손을 잡고 성주군청 주민복지과를 찾아와 지난 1년 동안 모은 용돈 저금통을 전달하면서 훈훈한 분위기를 자아냈다.

참별이 스티커로 가득한 저금통 안에는 만원짜리 지폐부터 십원짜리 동전까지 다양하게 들어있었으며, 액수는 약 9만5000원으로 손편지 1장도 함께 있었다.

작은 종이에 적힌 손편지 내용은 ‘아이들이 한 해 동안 모은 금액입니다. 비록 적은 금액일 수 있으나 추운 겨울 불우한 이웃에게 도움이 되었으면 합니다’라고 써 있었다.

남매 어머니는 "비록 큰돈은 아니지만, 아이들이 장난감이나 간식을 아껴 열심히 모은 돈이니 손길이 필요한 곳에 꼭 써주시면 좋겠다“며 금세 자리를 일어섰다.

이날 남매가 전달한 성금은 지역사회 내 나눔 문화 확산을 위한 경북사회복지공동모금회 ‘희망2022나눔캠페인‘ 에 적립돼 사용될 예정이다.

김상규 주민복지과장은 "아이들의 작은 고사리 같은 손으로 아주 멋진 일을 해낸 것에 큰 감동을 받았다"며 "남매의 따뜻한 온정과 정성으로 많은 이웃들의 마음이 따뜻해질 것 같다"고 감사의 뜻을 전했다.


▲ CNB뉴스, CNBNEWS, 씨앤비뉴스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