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후원하기
  • 인쇄
  • 전송
  • 보관
  • 기사목록
  • 오탈자제보

대구시의회, 4년 의정 활동 마무리

“의회 위상 강화, 지역 현안해결”

  •  

cnbnews 신규성기자 |  2022.06.23 18:34:59

장상수 의장 김부겸 국무총리 면담. (사진=대구시의회 제공)

제8대 대구시의회가 오는 30일로 4년간의 임기를 마무리한다.

‘시민속으로 한 걸음, 소통하는 민생의회’라는 슬로건으로 시작한 제8대 대구시의회는 개원 초부터 임기 마지막까지 시민들의 목소리에 귀 기울이며 현장에서 시민들과 소통한 결과 많은 성과를 냈다.

대구시의회는 지난 4년간 34회의 회의를 개최하는 동안 1228건의 안건을 심사·의결하면서, 소상공인 지원, 청년 창업, 교통약자 지원, 생활임금 도입, 아동 빈곤 예방 등 시민에게 희망이 될 정책과 제도의 보완을 위해서 쉼 없이 노력했다.

또 대구·경북 통합신공항 건설, 달빛내륙철도 건설, 취수원 다변화 등 지역 현안 사업에 대해서는 시민의 뜻을 대변해 성명서와 결의안을 발표하고 때로는 직접 달려가 설득하며, 타 시도의회와 협력을 강화하는 등 지역 현안 사업들이 긍정적인 결실을 맺는 데 역할을 다해왔다.

분야별 주요성과를 살펴보면 먼저 정책지원인력 도입, 의회 인사권 독립 등 지방의회의 요구를 적극 건의 하고, 자치법개정 토론회 개최, 개정 촉구 성명 발표 등 지방자치법 개정을 주도하면서 지방의회의 선진화와 위상 강화를 위해 노력했다.

대구시의 역점사업을 주기적으로 점검했고, 시정 현안에 대해 시정질문(84건)과 5분 자유발언(242건), 행정사무감사를 활용해 생산적인 정책대안을 제시하고 견제기능에 충실했다.

총 34회 492일 동안 1228건의 안건을 심사·의결하면서 내실 있게 회기를 운영했다. 지역 현안 해결을 위해서는 시의회가 앞장서 민의를 결집했다.

제8대 의회에서는 지역현안 해결을 위해 전반기에는 통합신공항 건설 추진과 맑은 물 공급 추진 분야에서 특별위원회를 구성 활동했고, 후반기에는 코로나19 확산 방지를 위한 감염병 대책 특별위원회까지 활동 범위를 확대했다.

장상수 대구시의회 의장은 “대구시의회가 신청사 부지 선정, 대구‧경북 통합신공항, 달빛내륙철도 사업, 취수원 다변화까지 여러 의미 있는 결실을 맺으며 변화와 희망을 이끌어 낼 수 있었던 것은 시민 여러분들의 관심과 응원 덕분이다”고 감사를 전했다.

이어 “진정한 의미의 지방분권 실현과 지역 경제의 재도약, 민생안정 등 아직도 해야 할 일들이 많다. 시민의 행복과 미래를 위해 달려온 8대 의회의 열의가 이어져서 새롭게 출발하는 제9대 의회는 더욱 당찬 활동과 신뢰받는 지방일꾼으로 활약해 주길 기대한다”고 말했다.


▲ CNB뉴스, CNBNEWS, 씨앤비뉴스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