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후원하기
  • 인쇄
  • 전송
  • 보관
  • 기사목록
  • 오탈자제보

남양유업, 뇌전증 인식개선 영상 캠페인 진행

  •  

cnbnews 전제형기자 |  2022.12.06 19:19:38

‘잠깐의 떨림이 평생의 아픔이 되지 않도록’ 영상 중 일부. (사진=남양유업)

남양유업이 뇌전증 인식개선 영상 캠페인을 진행한다고 6일 밝혔다.

남양유업은 지난 2002년부터 뇌전증 환아를 위한 특수분유 ‘케토니아’를 생산해왔다. 이와 함께 뇌전증 인식개선과 환자 지원을 위한 공익활동을 꾸준히 펼쳐왔다.

남양유업은 뇌전증 인식개선을 위해 공식 유튜브 채널을 통해 ‘잠깐의 떨림이 평생의 아픔이 되지 않도록’이라는 제목의 영상을 공개했다. 공개한 영상은 사회적 편견으로 아픔을 겪는 뇌전증 환자의 목소리를 담았다.

뇌전증을 앓고 있지만 꿈을 펼치며 화가로 활동 중인 넌지 작가는 영상을 통해 뇌전증 환자에 대한 편견의 시선이 환자들에겐 평생의 상처가 될 수 있다는 것을 알렸고, 편견 없는 대한민국을 만들어 달라는 메시지를 전했다.

남양유업 관계자는 “앞으로도 뇌전증 인식개선과 함께 이들에게 필요한 법적 제도가 성공적으로 만들어질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한편 남양유업은 오는 11일까지 넛지헬스케어의 건강 관리 애플리케이션 ‘캐시워크’를 통해 뇌전증 환자를 위한 걷기 챌린지 ‘같이 걸을래’를 실시한다. 캐시워크 이용자를 대상으로 뇌전증에 대한 올바른 정보와 뇌전증 관리·지원법의 필요성에 대해 알린다는 계획이다.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