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후원하기
  • 인쇄
  • 전송
  • 보관
  • 기사목록
  • 오탈자제보

기보, 투자기업 IR데이 개최…벤처기업 교류의 장 마련

부울경 우수기술기업과 벤처캐피탈 등 60여명 참석…"지속적으로 투자지원 확대, 벤처투자 마중물 역할 선도할 것"

  •  

cnbnews 이선주기자 |  2022.12.08 17:24:06

8일 '기보 투자기업 IR데이'에 참석한 김종호 기술보증기금 이사장(앞줄 왼쪽 5번째)과 관계자들이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사진=기보 제공)

기술보증기금은 8일 부울경지역 투자환경을 활성화하고 지역 벤처생태계를 조성하기 위해 '기보 투자기업 IR데이'를 개최했다고 밝혔다.

행사에는 부울경지역에 소재한 우수기술기업과 벤처캐피탈 등 60여명이 참석했다. 이날 선배기업가의 노하우 공유, 투자 유치를 위한 기업들의 IR 피칭, 투자기관 전문가의 멘토링, 네트워킹 시간 등 세부 프로그램을 통해 기보 투자기업의 후속투자 성공가능성을 높이기 위해 마련됐다.

기보는 부울경지역 우수기업들이 경쟁을 이겨내고 글로벌 유니콘기업으로 발돋음하는 계기가 될 수 있도록 하기 위해 아레나에서 치열한 경쟁을 통해 세계적인 이스포츠팀들이 탄생하고 있는 부산의 대표적인 문화융합복합공간에서 행사를 진행했다.

첫 번째 프로그램에서 모니터랩 이광후 대표이사는 '선배기업의 투자유치 성공 전략'을 주제로 강연을 진행하며 투자자와의 효율적인 의사소통 전략과 노하우를 소개했다. 모니터랩은 2016년 기보의 선행투자를 마중물로 민간 후속투자를 성공적으로 유치하는 등 빠르게 성장하여 최근 코스닥 기술상장 특례를 신청한 선배기업이다.

이어 진행된 기업 IR 피칭 시간에는 총 7개 기업이 각자의 비즈니스 모델과 그동안의 성과를 선보이며 투자유치에 나섰다. 참가 기업은 타스글로벌, 파렌키마바이오텍, 엔디소프트, 트윈위즈, 크리스틴컴퍼니, 오케스트로, 데이터몬스터즈 등이다. 이들은 이후 참여기업들과 투자자 간의 1:1 매칭 상담과 참석자들 간 아이디어를 공유하는 네트워킹 시간을 가졌다.

이번 행사에 참석한 김종호 기보 이사장은 "기보는 지방소재기업 투자 비중을 60%로 늘리는 등 민간투자에서 소외된 지방소재 창업기업에 대한 투자 지원을 적극 확대하여, 지역 벤처생태계를 조성하고 지역균형발전에 기여해왔다"며 "앞으로도 기보는 중소기업 종합지원기관으로서 미래전략산업 영위기업에 대한 투자지원을 지속적으로 확대하고, 민간 벤처캐피탈과의 협업을 통해 벤처투자 마중물 역할을 선도해 나가겠다"고 밝혔다.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