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후원하기
  • 인쇄
  • 전송
  • 보관
  • 기사목록
  • 오탈자제보

한국무역협회, 제27차 한·중남미 비즈니스 포럼 개최

  •  

cnbnews 손정호기자 |  2023.11.21 09:51:57

사진=한국무역협회

한국무역협회가 서울 삼성동 코엑스에서 산업통상자원부, 한‧중남미협회, 대외경제정책연구원, 해외건설협회와 공동으로 ‘제27차 한‧중남미 비즈니스 포럼’을 개최했다고 21일 밝혔다.

지난 20일 행사에는 한국무역협회 김고현 전무이사, 한병길 한‧중남미협회 회장, 박덕열 산업통상자원부 투자정책관, 이권형 대외경제정책연구원 세계지역연구센터 소장, 최준호 외교부 중남미국 심의관 등 정부‧유관기관 관계자 및 중남미 진출 기업인 200여명, 아타나시오 코스마스 시파키 주한 파나마 대사를 비롯한 주한 중남미 외교 사절이 참석했다.

한국무역협회 김고현 전무이사는 환영사에서 “중남미는 석유, 리튬, 구리, 니켈 매장량이 풍부해 우리나라 첨단 산업의 글로벌 공급망에 있어 중요한 파트너”라며 “최근 중남미의 천연자원 공동 개발 분야의 우리 기업 투자가 크게 확대되고 있다”고 말했다.

김고현 전무는 “최근 중남미 국가의 다양한 스타트업 육성 지원 정책을 통해 지역 내 스타트업 생태계가 빠르게 성장하고 있다”며 “우리 스타트업의 중남미 시장 진출 확대가 기대되는 만큼 한국무역협회는 정보 제공 세미나 개최, 고위급 인사와의 네트워킹 기회 마련 등을 통해 기업의 중남미 시장 진출을 적극 지원하겠다”고 설명했다.

아타나시오 코스마스 시파키 주한 파나마 대사는 축사를 통해 “아시아와 중남미의 물류‧상업 허브라는 공통점을 보유한 한국과 파나마는 서로에게 중요한 전략적 파트너”라며 “중남미 국가들은 한국으로부터의 투자 유치를 통해 한국의 디지털‧기술 혁신에 대한 지식과 경험을 전수받고자 한다”고 말했다. 이를 통해 중남미 지역의 식량 안보, 기후 변화 문제의 효과적 대응과 반도체‧의료 등 첨단 산업 분야의 발전을 도모할 수 있을 것으로 기대한다고 전했다.

이날 포럼에서는 ▲중남미 지역과의 경제 협력 기회 ▲중소기업의 중남미 진출 방안 및 사례 ▲건설‧플랜트‧자원 분야 한-중남미 협력에 대한 발표가 진행됐다. 세미나 참석 기업인들은 한국무역협회 FTA 종합지원센터 소속 전문위원과 FTA 활용, 지식 재산권, 해외 인증 관련 일대일 상담 시간을 가졌다.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