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후원하기
  • 인쇄
  • 전송
  • 보관
  • 기사목록
  • 오탈자제보

경남도, 중국 국내복귀기업 동신모텍과 180억 규모 투자협약

함안군에 자동차 부품제조공장 신설 투자…50명 신규고용 창출

  •  

cnbnews 최원석기자 |  2024.06.21 20:22:58

김명주 경남도 경제부지사(오른쪽)와 손순호 동신모텍 부사장이 투자협약서를 들고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사진=경남도 제공)

경남도는 21일 중국 상해에 있는 래디슨컬렉션 호텔에서 경남의 첫 중국 국내복귀기업인 ㈜동신모텍과 투자협약을 체결했다.

이날 투자협약식에는 김명주 도 경제부지사와 손순호 동신모텍 부사장 등이 참석했다.

동신모텍은 지난 2002년 설립된 자동차 부품 전문 제조기업으로, 중국 난징현지 공장에서 자동차 부품과 전기차용 배터리 팩을 제조해 글로벌 완성차 업체에 공급하고 있다.

이번 투자협약으로 동진모텍은 중국 난징에 있는 공장을 철수하고, 함안군에 180여억 원을 투자해 2026년까지 자동차 부품 제조 공장을 신설하고, 50명을 신규 고용할 예정이다.

한편 경남도는 투자협약에 이어 중국 상해 현지에서 투자유치 활동을 벌였다.

전기차 모터 부품을 생산하는 잠재국내복귀기업 A사를 방문해 개별 투자상담을 진행하고, 도내 경쟁력있는 산업단지를 안내했다.

또 상해 한인상회, 경제단체연합회 등 유관기관을 만나 경남의 투자환경과 지원제도를 소개하고 오는 9월 26일 창원컨벤션센터에서 개최되는 '남해안권 국제관광투자유치설명회'를 홍보했다.

김 경제부지사는 “빠르게 변화하는 미래자동차 시장에서 전기차 부품 제조 기업이 국내복귀 지역으로 경남을 선택한 것은 큰 의미가 있다”며 “앞으로도 해외에 진출한 기업들이 국내복귀 투자의 최적지로 경남을 선택할 수 있도록 제조업‧물류 인프라와 투자인센티브 등 투자하기 좋은 환경을 만드는 데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