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후원하기
  • 인쇄
  • 전송
  • 보관
  • 기사목록
  • 오탈자제보

윤고은 소설가, 영국 대거상 수상 후 첫 작품 ‘도서관 런웨이’ 발표해

  •  

cnbnews 손정민기자 |  2021.09.16 11:44:54

윤고은 소설가. 단편집 ‘늙은 차와 히치하이커’의 출간 강연회에서의 모습이다. (사진=손정민 기자)

윤고은 소설가가 영국 대거상을 받은 이후 첫 작품을 발표했다.

16일 문학계에 의하면 윤고은 소설가는 ‘밤의 여행자들’로 지난 7월 영국 추리작가협회(CWA)가 주관하는 ‘대거상(The CWA Dagger)’의 번역추리소설 부문(Crime Fiction in Translation Dagger)을 수상한 이후, 첫 작품으로 ‘도서관 런웨이’를 공개했다.

‘도서관 런웨이’는 현대문학의 핀 시리즈 소설 중 하나로 296페이지의 길지 않은 분량이다.

여행사 직원으로 도서관 사진을 인스타그램에 올리는 걸 좋아했던 안나가 사라지고, 독서모임 지인이 안나를 찾기 위해 유리에게 연락을 한다. 유리는 안나가 사랑하던 도서관에서 안심결혼보험 약관집을 발견하는데, 이 책의 약관들은 지속 가능한 결혼 생활이 합리적인 소비였던가에 대해 묻는 것으로 알려졌다.

인생의 여정에서 만나는 결혼이라는 사회적 제도가 개인에게 어떤 의미인지에 대해 탐구한 것으로 풀이된다.

윤 소설가는 대산대학문학상을 받았으며, ‘무중력 증후군’으로 한겨레문학상을 수상하며 작가로 이름을 알리기 시작했다. 이효석문학상, 이상문학상 등을 받았다. ‘윤고은의 EBS 북카페’라는 라디오 프로그램을 진행하고 있다.


▲ CNB뉴스, CNBNEWS, 씨앤비뉴스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