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후원하기
  • 인쇄
  • 전송
  • 보관
  • 기사목록
  • 오탈자제보

이민진 작가 ‘파친코’, 애플TV 오리지널 드라마 인기에 역주행

  •  

cnbnews 손정민기자 |  2022.04.08 09:14:28

드라마 ‘파친코’ (사진=애플TV+)

이민진 작가의 소설책 ‘파친코’가 역주행에 성공했다.

8일 문학계에 의하면 최근 애플TV+에서 오리지널 드라마로 만들어져 인기를 얻고 있는 ‘파친코’의 원작 소설이 국내 서점가에서 베스트셀러 1위에 올랐다.

이민진 작가의 ‘파친코’는 문학사상사에서 2017년에 국내에 2권 분량으로 번역해 출간됐다. ‘파친코’는 애플TV+에서 ‘미나리’로 미국 아카데미 영화제 여우조연상을 받은 윤여정, 이민호, 김민하, 진하 등이 출연한 드라마로 만들어졌다. 이 드라마가 인기를 얻으면서 교보문고와 인터넷 서점 알라딘 등 국내 베스트셀러 순위를 역주행했다.

 

소설책 ‘파친코’ (사진=문학사상)

‘파친코’는 ‘역사가 우리를 망쳐놨지만 그래도 상관없다’는 의미심장한 문장으로 시작한다. 일제 강점기에 부산 영도에서 일본 오사카로 건너가 4대를 살아온 재미 교포들을 다룬 작품으로, 심한 차별과 가난 등 어려움을 겪었던 재미교포와 여성들의 문제에 천착한 것으로 알려졌다.

이 소설을 집필한 이민진 작가는 1968년 서울에서 태어나 어린 시절 가족과 함께 미국 뉴욕 퀸즈로 이민을 떠난 재미 교포이다. 미국에서 어려운 시절을 보낸 이 작가는 일본계 미국인 남편을 만나서 재일 교포들의 문제에 관심을 가졌고, 변호사 일을 그만두고 2008년 첫 장편소설인 ‘백만장자를 위한 공짜 음식’을 시작으로 집필 활동을 해오고 있다.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