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후원하기
  • 인쇄
  • 전송
  • 보관
  • 기사목록
  • 오탈자제보

의정부문화재단, '인상파 레플리카' 무료 전시..."원본과 동일한 사이즈와 질감"

'전시 공간 활성화 지원 사업'에 선정돼 국비 3500만원 받아 진행

  •  

cnbnews 김진부기자 |  2022.07.29 10:41:26

인상파 모네의 대표작 '양산을 쓴 여인' 레플리카 (사진= 의정부문화재단)

의정부문화재단은 8월 6일부터 28일까지 의정부문화재단 전시장 전관에서 기획전시 '빛의 마술사 모네와 인상파 레플리카 체험展'을 무료로 개최한다고 밝혔다.

이번 전시는 ‘빛과 색채의 마법사’라 불리는 클로드 모네와 그의 영향을 받은 인상파 작가들의 명작들을 원화와 똑같은 사이즈, 질감, 색감으로 제작해 가까이에서 직접 체험할 수 있는 기회를 제공한다.

이번 체험전은 한국문화예술회관연합회 주최로 지역 전시공간의 가동률을 높이고, 지역민의 전시관람 기회를 통해 시각예술분야의 문화 향유 기회를 확대하기 위한 '전시 공간 활성화 지원 사업'에 선정돼 국비 3500만 원을 받아 진행되는 전시다.

 

모네의 '양산을 쓴 여인' 등 60개 원본 사이즈 레플리카

'빛의 마술사 모네와 인상파 레플리카 체험展'에서는 시기에 맞춰 모네와 인상파의 예술 활동을 6개의 섹션으로 나누고, 그의 생애를 따라가며 시대별, 의미별로 작품을 전시해 모네와 인상주의의 흐름을 자연스럽게 파악할 수 있도록 구성됐다. 특히, 모네와 그의 친구들이 활동했던 시기의 여러 사건들을 작품을 통해 자세히 알아볼 수 있도록 꾸며져 많은 기대를 모으고 있다.

이번 전시에서는 모네의 대표작 '양산을 쓴 여인', '수련 : 일몰', '라 그르누예르' 등과 인상파 화가 에드가 드가의 '꽃다발을 든 무용수', 오귀스트 르누아르의 '피아노 치는 소녀들' 등 60가지 작품들을 원본 작품과 같은 사이즈, 질감으로 제작된 레플리카로 만나볼 수 있다.

또한, 체험전 기간 중에는 작품을 직접 만들어보고, 레플리카 작품도 만져볼 수 있는 3가지 체험 프로그램과 함께 도슨트의 작품 해설이 진행될 예정으로, 평소 어려웠던 예술 작품을 교육적이면서 흥미롭고, 친근하게 느낄 수 있도록 구성했다.

의정부문화재단 관계자는 “모네를 비롯한 인상파 화가들의 역작들을 한 자리에서 만나보고, 체험해 볼 수 있는 특별한 기회”라며 “무료로 진행되는 이번 체험전에 시민들의 많은 관람을 바란다”고 말했다.

(CNB뉴스= 경기 의정부/ 김진부 기자)


▲ CNB뉴스, CNBNEWS, 씨앤비뉴스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