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후원하기
  • 인쇄
  • 전송
  • 보관
  • 기사목록
  • 오탈자제보

창원상의, 경남 글로벌 IP스타기업 21개사 신규 선정

3년 간 지식재산 종합지원으로 IP강소기업 육성

  •  

cnbnews 최원석기자 |  2020.06.24 18:02:54

23일 창원호텔에서 글로벌 IP스타기업으로 지정된 기업들이 지정 확인서를 받고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사진=창원상의 제공)

창원상공회의소 경남지식재산센터는 23일 창원호텔에서 개최한 '제41차 경남 중소기업 지식재산(IP) 경영인클럽'에서 2020년 글로벌 IP스타기업으로 선정된 기업에 지정 확인서를 수여했다.

올해 선정된 경남 글로벌 IP스타기업은 (주)한국전자기술을 비롯한 총 21개사(전기전자분야가 2개사, 화학바이오분야 8개사, 기계금속분야 10개사, 선박구성부분품분야 1개사)로, 3년 동안 지식재산(IP)종합지원을 받게 된다. 종합지원에는 사전 컨설팅과 기업수요를 반영한 ▲특허맵 제작 ▲특허기술 홍보영상제작 ▲디자인맵 ▲제품·포장·화상디자인 개발 ▲비영어권 브랜드 개발 ▲신규·리뉴얼 브랜드 개발 ▲IP융합개발 등을 지원받을 수 있으며, 올해부터는 ▲해외출원 OA비용 및 등록비용까지 지원받을 수 있다.

글로벌 IP스타기업은 이들 지원사업 중 복수의 필요한 부문을 선정해 지원받을 수 있으며, 센터 연간 예산 한도 내에서 업체당 최대 7천만원 까지 3년간 지원받을 수 있다.

글로벌 IP스타기업 육성사업은 특허청과 한국발명진흥회, 경남도와 경남지식재산센터가 함께 해외 수출(예정)기업을 대상으로 3년간 지식재산권 관련 종합지원을 통해 글로벌 IP강소기업으로 육성하는 사업이다.

경남지식재산센터는 지난 년 초부터 3월 11일까지 공모, 온라인 실사를 진행하고 선정평가 운영위원회를 개최하여 공정하고 투명하게 올해 경남 글로벌IP스타기업을 선정한 바 있다.

경남지식재산센터 관계자는 “우수한 기술력을 보유한 글로벌 IP스타기업들의 경쟁력 향상을 위해 맞춤형 IP종합지원이 필요하다”며 “해외시장 진출 경쟁력을 갖출수 있도록 기술을 고도화하여 출원에서 등록까지 이어지는 강한 지식재산권을 확보할 수 있도록 지원하겠다”고 말했다.


▲ CNB뉴스, CNBNEWS, 씨앤비뉴스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